프로세스크랙 - 시스템 해킹 방지 및 애드웨어 제거 프로그램

프로세스클린  |  프로세스핑  |  프로세스클램  |  프로세스클리너  | 프로세스락

모바일 프로세스 접속 |  프로세스클린 시작페이지 설정하기

프로세스 초기화 하지 않고 인터넷 접속 하면 100% 해킹 당할것임



프로세스 시작페이지

 

모바일 프로세스 접속

 

프로세스 즐겨찾기

 

회원 등업 신청

 

불꽃 포인트 전환

 

출석체크 | 배너홍보

 

회원탈퇴

설문조사 (500 point 적립)
등업 포인트 상향 원함?


프로세스클린 사용 방법   <--- 이거슨 사용방법 반드시 읽어보셈

프로세스 초기화

바이럴런처

시스템 해킹방지

서비스 초기화

프로세스 보기

초기화 제외 목록

하드디스크 최적화

시작 프로그램

IE 최적화

엑티브X 최적화

환경설정

시스템복원

상세설명

 

바이러스검사

   

프로세스핑

서비스초기화 설정

시작프로그램

현재프로세스

프로세스초기화

시스템해킹방지

히든커버링

초기화 제외 등록

시스템복원

HDD 최적화

IE 초기화

엑티브X 최적화

바이럴런처

환경설정

업데이트

 

 

등업 신청

출석체크

회원 권한 생략 초고속 프로세스 락 2.56a 다운로드

회원 권한 상승      불꽃 충전 다운로드

프로세스클린 + 프로세스핑

프로세스클린 2.65ap Pro. 다운로드





출석체크 1등 2000점 2등 1800점 기본 500점: http://www.processcrack.co.kr/plugin/mw.attendance/


회원가입 인사 글쓰기 : 500점 회원가입 환영 댓글 : 20점 회원가입 댓글 읽기 : 5점


회원 가입 게시판 : http://www.processcrack.co.kr/bbs/board.php?bo_table=B32





[ 광속 ] 초고속 광속 성장 레벨업 비법 공개  <-- 클릭




총 게시물 11,765건, 최근 1 건
   
北병력 8만 늘어 128만…국방백서에 '핵탄두' 'ICBM' 첫 언급
글쓴이 : 한국승…                    (175.♡.36.78) 날짜 : 2017-01-11 (수) 12:42 조회 : 112


씨넷 키워드

야후홍콩

구글닷컴

야후재팬


야후닷컴

바이두

소소닷컴

얀덱스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7.01.11 오전 11:00
최종수정 2017.01.11 오전 11:34


북한군, 공병·도로건설군단 창설…"김정은 치적물 건설 임무"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이정진 기자 = 북한이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치적 과시용 건설 임무를 전담하는 공병 군단과 도로건설군단 등 군단급 부대 2개를 인민무력성 산하로 개편 창설한 것으로 나타났다.

병력은 육군 8만명과 전략군 1만명이 각각 늘었으나 공군은 1만명이 줄어 전체 병력은 8만여명이 증가한 128만여명으로 평가됐다.

국방부는 11일 지난 2년간 변화된 북한군 동향을 상세히 반영한 '2016 국방백서'를 발간했다.

국방백서에 따르면 북한군 전체 병력은 120만여명에서 128만여명으로 증가했다. 육군은 102만여명에서 110만여명으로 늘었고, 공군은 12만여명에서 11만여명으로 줄었다. 해군은 6만여명으로 변동이 없었다. 전략군 1만여명이 새로 포함됐다.

군단급 부대는 15개에서 17개로, 사단급 부대는 81개에서 82개로 각각 늘었다.

군단 2개가 늘어난 것은 인민보안성 7·8총국이 각각 공병군단과 도로건설군단으로 개편되어 인민무력성 산하로 소속이 변경됐기 때문이다. 우리의 경찰과 같은 인민보안성의 7·8총국을 군대 조직으로 개편해 인민무력성 소속으로 바꾼 것이다.

인민무력성 산하로 개편 창설된 공병군단과 도로건설군단은 '김정은 치적 과시용' 건설을 전담하는 부대가 될 것이라고 군의 한 관계자는 설명했다.

군 관계자는 "북한이 김정은 치적 과시용 건설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서는 보다 일사불란한 지휘체계가 필요한 것으로 판단했을 것"이라며 "건설 자재 조달이나 건설 능력을 인민보안성보다는 군이 더 많이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군으로 편성한 것"이라고 말했다.

공군 방공부대(1만여명)가 육군으로 바뀌면서 사단 1개가 늘었다.

또 국방백서는 북한 탄도미사일 전력과 관련해서는 사거리가 1천㎞로 늘어난 '스커드-ER' 미사일 배치를 처음 명기했다.

한미는 지난해 9월 5일 발사한 탄도미사일을 노동미사일 개량형으로 판단했으나 이후 최종 분석을 통해 스커드-ER로 평가했다.

군 관계자는 "스커드-ER의 존재가 지난 9월 이후 확인됐기 때문에 한미가 그렇게 평가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북한이 미국 본토를 위협할 수 있는 장거리미사일을 개발하기 위해 2012년 이후 ICBM급(대륙간탄도미사일급)의 KN-08을 3차례, KN-14(개량형)를 1차례 대외 공개했으며,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 개발도 지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국방백서에 ICBM, 잠수함발사 탄도미사일이 언급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국방백서는 북한이 "핵탄두 등 다양한 핵 투발수단을 과시했다"고 밝혀 '핵탄두'라는 용어도 처음 명기했다.

이에 국방백서는 별도 설명을 통해 "북한이 공개한 소위 '핵탄'은 내폭형 핵분열탄의 일반적인 형태로 보이나, 모형 또는 실물 여부 판단은 제한된다"고 평가했다.

군 관계자는 "북한은 ICBM을 아직 완성하지 못했으며 신뢰할 수준에는 이르지 못했다"면서 "SLBM의 실전 비행 능력 완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북한군의 세부 전력 현황과 관련, 국방백서는 최근 개발해 계룡대가 있는 중부권까지 타격할 수 있는 300㎜ 방사포 10여 문의 실전배치를 처음 기술했다.

국방백서는 "육군은 총참모부 예하 10개의 정규 군단, 2개의 기계화군단, 91수도방어군단(옛 평양방어사령부), 11군단(일명 폭풍군단), 1개 기갑사단, 4개 기계화보병사단 등으로 편성됐다"고 설명했다.

해군은 동·서해 2개 함대사령부, 13개 전대, 2개 해상저격여단으로 부대 구조에는 변화가 없었지만 상륙함은 260여 척에서 250여 척으로 10여 척이 줄었다.

국방백서는 "최근 신형 중대형 함정과 다양한 종류의 고속특수선박(VSV)을 배치해 수상공격 능력을 향상시키고 있다"면서 "특히 고래급 잠수함을 건조해 수중 발사 탄도미사일 시험을 지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공군은 4개 비행사단이 5개로 늘었고, 2개 전술수송여단은 1개로 줄었다. 1개 전술수송여단이 후방지역의 비행사단으로 전환되면서 변화가 생겼다.

국방백서는 지대공미사일 SA-2(최대사거리 56㎞)와 SA-5(최대사거리 250㎞)를 전방지역과 동·서부지역에, SA-2와 SA-3(최대사거리 25㎞)은 평양지역에 각각 배치했다고 설명하면서 이들 미사일 사거리를 별도로 표기했다.

이는 이들 미사일의 최대사거리가 확장됐음을 의미한 것으로 분석된다.

threek@yna.co.kr

 

 


 
 
삼손친… (106.♡.53.7) 2017-02-03 (금) 20:08
이해가 안되는 남북관계다 남과북이 만나서 우리는 형제요 한 민족이라면서 왜 견제를하고 서로 기회를 노려
죽이려하는지 한민족이요 형제라면 힘을 합하여 일본이나 중국을 상대로 싸워야 하는데 김 정은의 뇌 구조가
이상한것 같다 
댓글주소 추천 0 반대 0
 
 
svdo (121.♡.153.187) 2017-02-05 (일) 10:14
남한의 정치인들 보세요  이것이 참형제들인지!
댓글주소 추천 0 반대 0
8 글자 이상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
   

총 게시물 11,765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날짜 추천 비추천
 시사-보안 짤방 이용 +70 03-06 41 3
11765  정규직 임시직 00:55 0 0
11764  "언제 잘릴 지 모르는데"… 부업하는 직장인들 +2 03-19 0 0
11763  손석희가,,, +1 03-19 0 0
11762  또 하나의 가족 박근혜 +1 03-15 1 0
11761  대통령이 특검조사 파악지시 03-15 0 0
11760  박범계 "靑 보좌진 사표 반려, 박 전 대통령 '자택정치' 응하… +1 03-15 0 0
11759  손흥민 77% 몰표 MOM 03-14 0 0
11758  대성통곡 최순실 +3 03-13 1 0
11757  김기춘,,,,,, 03-12 0 0
11756  조윤선,,,,, +1 03-12 1 0
11755  박 전 대통령, 청와대 관저 머물며 여전히 침묵 +1 03-12 0 0
11754  이정미 재판관님의 헤어롤~^^ 03-11 0 0
11753  유시민,,, 03-11 0 0
11752  박사모,,, +1 03-11 0 0
11751  이정미 헌법재판관,,, +1 03-11 0 0
11750  오늘 탄핵선고 +1 03-10 0 0
11749  탄핵심판 D-1 03-09 0 0
11748  비타민C가 암줄기세포 죽인다 03-09 1 0
11747  표창원 03-08 0 0
11746  한국인이 자주쓰는 일본말 +2 03-07 0 0
11745  미국이 강한 이유 +3 03-04 0 0
11744  정약용 유배지에서 만난 인연 +1 03-04 1 0
11743  유시민,,, 03-01 1 0
11742  태극기집회 #김문수 +1 03-01 0 0
11741  특검의 성과 +1 02-28 1 0
11740  직장인 1인당 연차휴가 평균 年 14.2일..8.6일만 사용 02-26 0 0
11739  롯데 신동주,,, +1 02-26 0 0
11738  촛불과 태극기,,, +1 02-26 0 0
11737  휘발유값 내림세 유지..전국 평균가격 리터당 1516.5원 02-25 0 0
11736  이영선 청와대 행정관,,, 02-25 0 0
11735  王실장과~~~ 02-25 0 0
11734  탈당 문제 +1 02-22 0 0
11733  덩샤오핑(鄧小平) +1 02-19 0 0
11732  야당 대선주자들,,, +3 02-18 1 0
11731  우병우,,, +1 02-14 0 0
11730  채동욱 전 검찰총장,,, 02-14 0 0
11729  이재용 특검수사,,, +1 02-14 0 1
11728  김문수 전 지사 02-06 1 0
11727  #안희정 충남지사 #동성애 입장 #보수 기독교 +2 01-22 1 3
11726  어디로 가냐.... 대한민국호야 +3 01-22 3 2
11725  대구 박근혜 대통령 생가터에 '가짜 대통령' 표지판 등장(종… +3 01-21 1 3
11724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과 조윤선 문화체육관관부 장관 01-21 0 3
11723  #김기춘 #최순실 01-15 1 3
11722  [단독]黃권한대행, 트럼프에 축전 보낸다…한미외교 시동 +2 01-11 3 0
11721  [단독]朴대통령, '세월호 참사' 점심 때 TV로 봤다 01-11 0 3
11720  北병력 8만 늘어 128만…국방백서에 '핵탄두' 'ICBM' 첫 … +2 01-11 1 0
11719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는 인터뷰를,,, +2 01-09 0 5
11718  서석구 변호사, 나라를 반쪽내다 +1 01-07 0 4
11717  반기문, 작년 곽영훈과 독대 +1 01-07 0 2
11716  인명진 비대위 출범 "새누리 죽어야 보수가 산다" +1 12-29 0 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